스파이더맨 탐구 - 스파이더맨 VS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by 멧가비

(이하, 샘스파 - 어스파)



주인공 스파이더맨 / 피터 파커

샘스파: 정의롭지만 다소 이기적이고 의뭉스러움. 내성적이라서 감정이 폭발하는 경향 있음.

어스파: 스탠딩 코미디언같은 써캐즘은 타고난 자신만만한 성격의 증거. 제멋대로라 감정 기복 있음.



히로인

샘스파: 메리 제인 왓슨.
불후한 가정 환경 탓에 의존적. 폭력적인 아버지의 존재로 인해 안정적인 남자를 찾으려는 경향은 양다리와 갈아타기, 맘에 없는 약혼 마저도 불사하게 만든다. 연애에 있어 행동거지가 가벼운 구석이 있다.

어스파: 그웬 스테이시.
유복하고 화목한 집안에서 자란 고명딸 특유의 해맑음이 있다. 겁이 없고 의지도 강함. 결정적인 상황에서의 무모한 용기가 결국 죽음을 불렀다.



연애

샘스파: 양다리, 짜증나는 밀당 등 현실 연애의 피곤한 과정. 우울한 결말.

어스파: 로맨스 소설같은 풋풋함. 연애 과정 자체에 큰 위기는 없었다. 비극적인 결말.



악당

샘스파: 시리즈의 악당 모두가 피터 파커와 개인적으로 인연이 있는 사이. 불행한 스토리와 함께 단 한 명을 빼고 모두 사망. 유일하게 메리 제인을 건드리지 않았던 샌드맨만 살아남았다는 법칙이 있다.

어스파: 리자드, 일렉트로, 고블린 모두 따지고보면 스파이더맨과 척질 뚜렷한 이유가 없다.



스토리

샘스파: 표면적으로는 스파이더맨의 영웅담 같지만 3부작 전체를 거시적으로 살펴보면, 진 주인공은 해리 오스본이라고 할 정도로 해리의 흑화와 희생을 디테일하고 멋지게 다룬다. 버디무비의 관점으로 보면 '서로 밖에 의지할 곳이 없었던 두 아웃사이더가 어떻게 갈라서고 어떻게 신화화(神話化) 했나'에 대한 이야기일 수도 있다.

어스파: 뚜렷한 스토리 줄기는 없다. 피터와 그웬의 연애담같았지만 결국 그웬은 사망하고, 피터의 부모에 대한 떡밥은 이도 저도 아닌 걸로 밝혀져서 맥거핀에 불과하게 됐다.



액션

샘스파: 스파이더맨의 초인적인 힘과 맷집이 돋보인다. 액션의 합이 좋고 동선 디자인이 완벽하다. 지형지물의 특성을 잘 살리는 면이 있다. 시리즈를 거치며 공중전을 묘사하는 수준이 점점 더 화려해진다는게 관전 포인트.

어스파: 스파이더맨의 대표적 능력 중 하나인 스파이더 센스를 멋지게 묘사한다. 좀 더 날렵하고 트리키한 움직임에 특화된 연출. 액션 설계나 동선은 평범하지만 스파이더맨의 움직임 자체는 훨씬 복잡하고 멋지다.

샘스파가 성룡이라면 어스파는 토니 자 같은 느낌.



전체적인 분위기

샘스파: 화면이 전체적으로 따뜻한 색감. 샘 레이미로 인해 도시 괴담같은 분위기도 있다.

어스파: 비디오 게임처럼 차가운 질감.



그 외

샘스파: 쓸데없이 클로즈업 되는 시민들. 마지막 싸움에서 스파이더맨은 늘 가면이 벗겨진 맨 얼굴. 2편의 열차 위 싸움이나 폭주 열차 멈추는 장면, 3편으 피터 VS 해리전 등 액션씬에서 인상 깊은 명장면이 많다. 그런가하면 1편의 거미 키스는 영화사에도 남을 만한 명 키스신이라 하겠다.

어스파: 마크 웹 감독만의 로맨틱한 정서는 호불호가 크게 갈린다.




덧글

  • 카미유실크 2014/05/16 05:35 #

    우왕 역시 참 비교를 잘하시는듯.. 모든 부분에서 공감이 갑니다.
  • 멧가비 2014/05/16 12:14 #

    아이고 과찬이십니다.
  • 루나루아 2014/05/16 09:39 #

    개인적으로는 마지막에 언급하신 저 마크웹 특유의 그 로맨스만 어떻게 했으면 더 좋았을 것이라 보는 쪽이긴한데.. 썩 나쁘지만은 않았어요..ㅎㅎ;
  • 멧가비 2014/05/16 12:15 #

    네 저도 좋아는 했는데, 조금 줄였어도 될 것 같긴 하더군요.
  • 행인001 2014/05/16 10:44 #

    샘스파의 거미줄 키스는 정말 레전설이죠 어스파가 화려하기는 한데 샘스파처럼 임팩트를 주는게 적어서
  • 멧가비 2014/05/16 12:15 #

    네, 확 꽂히고 기억에 남는 인상깊은 장면은 확실히 적죠.
  • Scarlett 2014/05/16 11:48 #

    전 역시 샘스파에 한표를....어스파는 뭔가 너무 산만한게 영 적응이 안되서...
  • 카큔 2014/05/16 12:31 #

    샘스파 한표요.

    퀼도 선호도 샘스파.
  • 발로 한다 2014/05/16 13:49 #

    샘스파 최고의 명장면은 역시 3편에서 흑화 가르마 스파이디의 현란한 허리놀림.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비정기 한 마디

"다시 보고싶다 오렌지캬라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