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콘사토시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도쿄 갓파더 東京ゴッドファーザーズ (2003)

콘 사토시의 세 번째 애니메이션 영화에는 사이코 살인마와 신경쇠약 피해자, 배우라는 직업의 자의식에 매몰된 노인 대신 그저 집 잃은 아기를 집으로 돌려보내주려는 세 명의 언더독들이 있다. 콘의 앞선 두 작품들과 비교하면 스타일면에서 가장 현실에 두 발이 단단히 붙어 있는 듯 보인다.하지만 스타일과 별개로 이야기를 가만히 들여다보면 오히려 가장 판타지적이...

천년여우 千年女優 (2001)

첫사랑에 대한 추억과 애수 어쩌고로 소개 받았다가, 정작 관람을 시작한 뒤 얼마 지나지 않아 아뿔싸 싶었던 기억이 있다. 어쩌다가 이 영화는 아름다운 첫사랑 영화로 오인받은 것인가. 그 이유는 아직도 모르겠지만 어쨌든, 실제로는 여배우라는 자의식에 사로잡혀 평생을 보낸 한 외로운 노인의 체험 수기.[퍼펙트 블루]에 이어 콘 사토시의 또 한 번의 "과몰입...

퍼펙트 블루 Perfect Blue (1998)

"객체에 대한 과물입과 주체성 상실", 즉 자신의 삶을 살 에너지를 모조리 외부 대상에 대한 관심에 쏟아 붓는다는 소리다. 아주 오래 전부터 문학과 예술이 경고했으나 온전히 인정받는 데에 너무 오래 걸리는 현대인의 정신병이기도 하다동경하는 대상을 향한 정서적 헌신은 그 대상에 대한 소유욕으로 번지고, 대상과 자신의 동일시로 가는 과정의 경계가 불분명하기...
1


비정기 한 마디

"돌고돌다 결국 다시 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