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DCFU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DCFU 탐구 - 쿠엔틴 타란티노의 예지력

[킬 빌 vol.2] 클라이막스 직전, 빌의 "양덕 커밍아웃" 장면.요약하자면, 슈퍼맨의 메인 아이덴티티는 슈퍼맨이고 배트맨의 메인 아이덴티티는 브루스 웨인이란 건데,

DCFU 탐구 - 스테픈 울프의 친구들

이쯤에서 스테픈 울프랑 사이즈 비슷했던 찐삐라들의 면면을 훑어보자

슈퍼맨 최측근들의 [저스티스 리그] 한 줄 평

반은 맞고 반은 틀리다영화 보면 왜 혼자하는 게 나은지 알 수 있다맞는 말근데 당신이 할 소리는 아니고입 닫고 지갑 열어

DCFU 탐구 - DC 필름 유니버스의 문제점 2

이번 [저스티스 리그]에서 캐릭터들이 평면적인 기능성만 갖춘 "게임 NPC"화 된 것에 대해, "분량 조절의 실패"라고 단순히 평가 내리는 건 오히려 면죄부에 가깝다. 캐릭터를 다루는 방식이 그대로인 이상, 네 시간 짜리 영화였더라도 마찬가지였을 것. [배트맨 대 슈퍼맨]은 단 둘이 나눠먹기에도 부족한 분량이었던가. 마블의 [시빌 워]에서 블랙...

DCFU 탐구 - 저스티스 리거들의 멍청함 정리

스포일러방지1234스포일러방지5678스포일러방지9012스포일러방지3456스포일러방지7890스포일러방지1234스포일러방지5678스포일러방지9012스포일러방지3456스포일러방지7890스포일러방지1243스포일러방지5687스포일러방지9021배트맨은 사이보그의 염탐을 눈치채지 못했다- 영화에선 원더우먼이 알고 있었던 것으로 묘사되는데, 보통은 배트맨이 제일 먼저...

저스티스 리그 Justice League (2017)

이제 보니 워너-DC는 조련의 귀신들이다. 팬들로 하여금 점차 실망감에 익숙해지는 법을 가르쳤다. [배트맨 대 슈퍼맨] 의 당황스러움, [수어사이드 스쿼드]의 탄식은 기억도 희미하다. 맞은 뺨에 또 따귀 맞듯 무감각한 피로감.마수걸이도 못한 세 명의 영웅이 팀 부터 꾸리니 난잡한 구성이 될 것은 예상한 바, 이것을 역이용 할 수는 없었나. 각자의 고민들...

원더우먼 Wonder Woman (2017)

아름답다. 의존을 거부하는 걸 넘어 의존이라는 개념 자체를 고려하지 않는 강한 여성들이, 그것도 떼로 나온다. 두려움이라곤 한 점 찾아볼 수 없는 여전사들이 구식 무기를 들고 돌격하는 모습은 그 자체로 한 폭의 그림이다. 전사면 그냥 전사지 여전사가 어딨겠냐마는, 나는 여기에 반드시 여전사라는 단서를 붙여야겠다. 더 멋지니까. 여자 관객들이 [...

MCU 탐구 - 슈퍼히어로 작품에서 계속되는 블랙워싱

헐리웃 상업 영화 시장에서는 여전히 '화이트워싱' 논란이 잊을만하면 재론되는 가운데, 슈퍼히어로 작품들에서는 팬들을 도발하는 역차별 '블랙워싱'(?) 또한 이어지고 있다.당장 눈에 띄는 것만 해도 드라마 '플래시'의 아이리스 웨스트, '맨 오브 스틸'의 화이트 페리, '판타스틱 포'의 자니 스톰 그리고 이번에 공개된 '스파이더맨 홈커밍'의 메리 제인 왓...

DCFU 탐구 - 통수쟁이들

슈퍼맨- 지구를 멸망시키려는 우주 대악당을 내 손으로 죽였어 나 상처받았음 엉엉.- 조금 과격하긴 해도 도시의 치안을 위해 오랫동안 헌신했던 저 배트맨이 말 안 들으면 죽일 거임.렉스 루터- 저 더러운 외계인을 죽여야겠어.- 그래서 더 더러운 외계 괴물을 준비했지.배트맨- 이미 지구를 지키고 있지만 언제 돌변할지 모르는 저 외계인을 죽이려고 했는데 다른...

DCFU 탐구 - DC 필름 유니버스의 문제점

앞선 글에서 지적했던 것들(1, 2, 3 )은 논외로 치고,기본적으로 DC의 실사화 작품들은 크리스토퍼 놀란 이후 큰 변화를 겪었다. 어쩌면 "놀란화(Nolaize)"라는 신조어를 만들어도 될 정도로, 모든 작품들에 '다크나이트 삼부작'과 같은 분위기를 심는 것이 바로 그 것.CW 드라마 시리즈 중 '애로우'에는 이게 꽤 잘 녹아들었다. 수트의...
1 2 3